블로그 이미지
본 블로그는 사단법인 역사문제연구소의 블로그입니다.
역사문제연구소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 146,717total
  • 1today
  • 15yesterday

'2013. 정전60주년. 역사, 평화를 이야기하다/행사이야기'에 해당되는 글 13건

  1. 2013.07.01 [제주도민일보] 정전협정 60년 강정서 한반도 평화선언
  2. 2013.06.25 [예비답사 후일담] 미리 가 본 평화기행~!!
  3. 2013.06.24 [연합뉴스] 6.25 전쟁 초기 사진 美軍 4명이 거의 다 찍었다.

  역사문제연구소와 인권재단 사람, 참여연대, 한반도문제를 걱정하는 학자연맹, 5·18기념재단 등으로 구성된 정전협정 60년 맞이 평화기행 조직위원회는 국내외 한국전쟁 연구가들과 함께 '정전협정 60년 맞이 평화기행'의 일환으로 오늘 7월 1일 강정마을을 찾아 한반도 평화선언을 발표합니다.

  현재 본 행사에 역사문제연구소 소장님과 사무국장님이 참가중이십니다.

  제주도민일보의 기사는 아래 주소로 연결됩니다.

http://www.jejudomin.co.kr/news/articleView.html?idxno=39710

posted by 역사문제연구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예비답사 후일담] 미리 가 본 평화기행~!!

 

2주 전, 지난 6월 14일(금)에 역사문제연구소의 연구원 4명이

7월 19일(금)에 떠날 '평화의 길을 찾아서' 코스를 미리 다녀왔습니다.

먼저 찾은 곳은 임진각! 이제 DMZ 안으로 들어가보자 하고 도착한 그곳에는

떡하니 입장료가 우리를 기다리고 있더라고요.

'DMZ 안보관광'이라니!!!

그곳에는 '평화'보다는 '안보'가 관광상품화되어 대중들에게 판매되고 있는 기묘한 동네였습니다. 그런데 또 그 '안보'를 상징하는 공간들이 '평화생태지'란 이름으로 한 마리 '새'로 표현되는 기묘한 곳이었답니다...

 

실제로 그 안을 돌아다니다보면 도착하는 제3땅굴 앞에는,

'DMZ 안보관광객 500만명 방문'을 기념하는 플랜카드도 걸려있었습니다.

실제로 평일임에도 많은 관광객들이 있었고, 또 국내 뿐 아니라 중국인 관광객 등 외국인 관광객도 많은.... 기묘한 풍경이었습니다. 저들은 왜 여기에 오는거지?란 의문도 들더군요.

이런 풍경을 보며, 역사문제연구소에서 진행하는 '평화의 길을 찾아서''Anti안보관광' 혹은 '反안보관광' 컨셉으로 잘 짜야겠다는 사명감을 한껏 가졌답니다.

 

그리고,

DMZ를 빠져나와 향한 곳은 고양 어느 동네의 작은 산 중턱에 숨겨진...

고양 금정굴이었습니다.

자세한 이야기는 7월 19일에 나눠야 겠지만,

그곳에 남겨진 저 말, "산 자들이여 우리를 기억하라!"라는 저 말은 뇌리에 박혀, 전쟁과 평화에 대해 끊임없이 생각하게 만들어주었답니다.

여러분들도 이 곳에 함께 한다면... 불편할 수도 있지만, 직시해야만 하는 그 감정을 함께 하실 수 있을 겁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향한 곳은.

홍대 근처 주택가에.

노란 나비들이 벽면에 넘실대며, '평화'를 바라는 마음을 담고 있는 그곳,

전쟁과여성인권박물관이었습니다.

 

말이 더 필요할까요?

함께 해요. 우리 함께 느껴보아요.

여러분들의 답사 참여 신청을 기다립니다.

자세한 사항은 아래의 게시물을 참고해주세요 :)

http://kistoryblog.tistory.com/15

posted by 역사문제연구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연합뉴스] 6.25 전쟁 초기 사진 美軍 4명이 거의 다 찍었다.

http://www.yonhapnews.co.kr/politics/2013/06/24/0503000000AKR20130624081800004.HTML

 

 

위 기사는 7월 13일(토) 강연자이신 강성현 선생님의 인터뷰입니다.

강성현 선생님께서는 한국전쟁의 '시각(視角)'과 '사각(死角)' 이란 제목으로 강연을 해주실 예정입니다.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립니다.

 

posted by 역사문제연구소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