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2.27 16:02 연구소 소식

안녕하세요역사문제연구소 사무국입니다.

 

연구소가 참여하고 있는 '베트남전쟁 시기 한국군에 의한 민간인학살 진상규명을 위한 시민평화법정 준비위원회에서 공개 강연회를 개최합니다.

  

참가신청https://goo.gl/forms/exQ4XZL3PBImYDoE2

 

<'가해국 국민'으로 살기 : 베트남전쟁국가 그리고 ''>

일시: 2018 3 3일 토 3

장소역사문제연구소 5층 관지헌(제기동역 1번 출구도보 3)

강연후지이 다케시 (역사문제연구소 연구원시민평화법정 조사팀)

 

주최베트남 시민평화법정 준비위원회

주관베트남 시민평화법정 조사팀&역사문제연구소

 

 

 

베트남전쟁 과정에서 벌어진 일들에 대해 우리는아니 ‘나’는 어떻게 생각해야 할까.

‘위안부 문제’를 비롯해 일제 식민지배 과정에서 벌어진 일들에 대해 생각할 때우리는 쉽게 ‘우리’라는 단위로 말을 한다.

그런데 베트남전쟁의 경우처럼 ‘가해자’의 위치에 서야 할 때면 상황은 달라진다‘나’의 구체적인 위치경험 등등이 심각한 문제로 모습을 드러낸다.

‘가해국’ 일본에서 일본인으로 나고 자랐으며 대학 때부터 학생운동을 하면서 내가 가장 많이 고민했던 것은 바로 이 문제였다.

나의 개인적인 이야기를 포함해서 ‘가해국 국민’으로 산다는 것이 무엇인지 함께 고민을 나누고 싶다

 

*강사 : 후지이 다케시 (역사문제연구소 연구원시민평화법정 준비위 조사팀)

지난 세기에 한국에 와서 지금까지 살고 있다한국 현대사를 전공했으며 성균관대이화여대 등에서 강의하고 있다최근에는 아나키즘과 페미니즘에 관심이 많다.

대표논저로 『파시즘과 제3세계주의 사이에서』(역사비평사, 2012), 옮긴 책으로 『번역과 주체』(이산, 2005), 『다미가요 제창』(삼인, 2011) 등이 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역사문제연구소
2018.02.06 15:07 연구소 소식/기타

역사문제연구 2018년 첫 번째 저작비평회

<해부대 위의 여자들: 근대 여성과 과학문화사>

 

*일시: 2018년 2월 22일(목) 오후 3시

*장소: 역사문제연구소 5층 관지헌 (제기동역 1번출구, 도보 3분)

*토론: 한봉석(성균관대), 김대현(연세대), 최은경(서울대)

*사회: 오제연(성균관대)

 

<대상저작>

 

한민주, 『해부대 위의 여자들: 근대 여성과 과학문화사』, 서강대학교출판부, 2017

 

<초청의 말>

 

‘과학’은 객관적·합리적인 근대지식의 대표로 이해되곤 하지만, 

그에 대한 일반의 믿음을 바탕으로 대중에게 가장 영향을 미치는 정치적 학문이기도 합니다. 

한국의 맥락에서 과학 지식은 제국주의, 식민주의, 남성주의와 결부되어 젠더 생산에 

이용되었습니다. 

2018년 첫 번째 저작비평회에서는 한민주 선생님의 『해부대 위의 여자들』을 통해서, 

상업성 광고나 예술 작품에서 반복적으로 발견되는 과학의 이미지들이 여성 젠더의 

생산과 여성 문화의 구축에 미친 영향을 살펴보고자 합니다. 로봇에서부터 사춘기 소녀의 

감수성, 여성의 성욕과 히스테리, 가정경제학, 위생학, 출산과 양육의 테크놀로지, 성형, 

미용 기술, 방공과학과 대용품 공학, 영양학에 이르기까지, 

식민지시기 과학과 여성의 관계에 주목하면서 근대과학이 어떻게 여성을 통제하는 기술이 

되었는가를 보여주려 한 저자의 시도는 오늘날에도 시사하는 바가 적지 않습니다. 

 

 

 

>>>

 

저자를 초청하고 관련 분야를 연구하는 패널들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는 저작비평회에 

많은 관심과 참석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posted by 역사문제연구소